모다모다 리뷰 | 서울대입구 세계요리 | 스누프라이스 - 모든 가격 정보를 한 눈에
× 리뷰 모음 리뷰 사진 모음 쿠폰 모음 로그인 회원가입 문의하기
  • 2016년 9월 7일 9:15 오후
  • 1. 인테리어
    테마 컬러가 밝은 노랑이어서 햇빛이 밝은 낮에 보이는 외관이 상당히 귀엽다.
    날씨가 좋을 때는 문을 모두 개방해 두는데, 덕분에 바깥 쪽 자리는 나름 테라스에서 먹는 기분도 느낄 수 있다. 아담한 가게에서 테라스 같은 기분을 느끼다니, 뭔가 재미있다.

    2. 음식의 맛
    내가 경험해 본 카레는 강남역 코코이찌방, 서울대입구역 옷살, 녹두 공차 근처 2층에 있는 인도요리점에서 먹어본 카레 정도이다. 아, 물론 오뚜기 3분 카레는 질리도록 많이 먹어보았다.
    이 곳의 카레는 내 경험 상으로는 꽤 맛있는 편인 것 같은데, 아마 두 가지 때문인 것 같다.
    첫 번째, 몇 가지 토핑을 더해서 먹을 수 있다.
    나는 크림 카레에 새우를, 모다 카레에 치킨 가라아게를 얹어 먹어보았다.
    둘 다 조합이 괜찮았는데, 새우는 흔히들 생각하는 튀김옷이 아닌 새우 구이(?)에 가깝다.
    두 번째, 카레 속에 마늘 크런치가 들어 있는 것 같다.
    카레를 막 뒤져보진 않아서 실제로 있는지 눈으로 확인해보진 못했다.
    그런데 분명 먹다 보니 바삭한 마늘 크런치가 씹힌 것 같았다.
    이 마늘 크런치가 어떤 맛이냐면, 고깃집에서 마늘을 올려놓고 깜박하고 있다가
    우연히 발견했을 때의, 수분이 적당히 빠져 쭈글쭈글하지만 향긋한 맛이 나는,
    그런 마늘의 맛이 났던 것 같다. 사실 카레 자체는 조금 짠 편인데, 마늘 향이 더해지니
    꽤 괜찮은 풍미를 느낄 수 있었다.

    3. 음식의 양
    사실 이 날 아침을 많이 먹은 상태라서 모두가 공감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.
    그런데 확실히 적은 양은 아닌 것 같다. 체감 상 한 그릇에 두 그릇 양이 나온 것 같다.
    그래도 맛이 괜찮으니 꾸역꾸역 먹고 있는데, 사장님이 모자라면 리필 해준다고 했다.
    뭐지..?
    다음에 배 많이 고플 때 다시 와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.

    4. 기타
    이 가게에서 밥을 먹고 처음 알게 된 신박한 사실이 하나 있다.
    캔콜라 병뚜껑을 입구 쪽으로 뒤집어 두면 빨대 두 개를 꽂아놓을 수 있다는 것이다.
    왜 그 동안 이런 방법을 생각하지 못했던 걸까?
    사장님의 지혜에 XX를 탁 치고 밥을 먹을 수 있었다.

    모다모다


    좋아요 1
    illy1028 ㅋㅋㅋㅋㅋㅋㅋㅋ